Merry Christmas

한달전부터 새벽에 손이저리고 뻣뻣해지는 증상이 가끔 찾아왔다. 가끔이려니하고 넘겼는데...

일주일전부터 매일새벽 저리고 새끼손가락이 안구부러졌다.이무슨일인가...
낮에도 손저림이 조금씩 남아 날 우울하게 만들었다.

남편이 알아보더니 손목터널증후군 갔다며 신경과쪽에 가보자고그랬다.
증상이호전되면안갈랬는데..점점심해져서 결국병원은 가게됐다. ㅠㅡㅠ
검사까지다하고 결과는 다행히 정상..
일시적인증상같다구 지켜보자셨다.

무거운거금지,설겆이,집안일등등많은것이 금지되었다. 덕분에 지금 울남편과 쭈니가 고생이다.

미안해요ㅠㅡㅠ얼른나아야할텐데....
아직차도가 크게없다. ㅠㅡㅠ무섭다. 흑흑
쭈나 엄마좋아지면 번쩍안아주께!
남편두 맛난거해주께!





'나의 일상들' 카테고리의 다른 글

카스피해 유산균  (2) 2014.01.27
노랑병아리와 엄마닭  (0) 2014.01.14
손목터널증후군....  (0) 2014.01.08
나의 보물들  (2) 2014.01.07
신나는 베이킹 놀이  (2) 2013.12.09
현익♥지현 일년째 함께~  (2) 2013.11.25
Posted by 차여사 차여사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