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erry Christmas
친한 동생네서 얻은 붕붕이..
아직탈수 있으려나 싶었는데..

집에와서 태워주니 너~~~무좋아한다.
핸들잡고 훡훡~~ 돌려가며
한손잡고 후진 포즈까지 보여준다.

내리기싫어한다.ㅡㅡ
눈뜨면 붕붕이 앞에가있다.
부작용이 꽤있다.
첫만남에 사랑에 빠진듯~





'육아수첩 > 하쮸니의 일상' 카테고리의 다른 글

붕붕이와의 만남  (0) 2014.01.23
'아빠'라는 말의 감동_258_  (0) 2014.01.23
제 옷은 제가 벗겠어요!_♪♬  (0) 2014.01.14
아이들의 의사표현 _250_  (0) 2014.01.14
집에서 타는 엄마표 썰매♥  (2) 2014.01.09
동네 형 만나다.  (5) 2013.12.01
Posted by 차여사 차여사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