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erry Christmas
친한 동생네서 얻은 붕붕이..
아직탈수 있으려나 싶었는데..

집에와서 태워주니 너~~~무좋아한다.
핸들잡고 훡훡~~ 돌려가며
한손잡고 후진 포즈까지 보여준다.

내리기싫어한다.ㅡㅡ
눈뜨면 붕붕이 앞에가있다.
부작용이 꽤있다.
첫만남에 사랑에 빠진듯~





'육아수첩 > 하쮸니의 일상' 카테고리의 다른 글

붕붕이와의 만남  (0) 2014.01.23
'아빠'라는 말의 감동_258_  (0) 2014.01.23
제 옷은 제가 벗겠어요!_♪♬  (0) 2014.01.14
아이들의 의사표현 _250_  (0) 2014.01.14
집에서 타는 엄마표 썰매♥  (2) 2014.01.09
동네 형 만나다.  (5) 2013.12.01
Posted by 차여사 차여사

댓글을 달아 주세요

오늘 집에서 나랑 열씸히 놀던주니
입을 움파움파 하더니 아빠!!라고
하는것이 아닌가???!!!

엄마말곤 아직 소리만지르던 녀석이
아빠하고 외쳤다.
그러더니 맘마 까지 연신 외쳐댔다.
엄마할때보다 더 기분이 좋은건 왜인지...ㅎㅎ

기쁜맘에 카메라 들이댔다. 동영상촬영도 성공!
집에 온 아빠에게 보여주었더니 넘 기뻐하였다.

부모는 아이가 조금만 성장하고 커가도 맘이 뿌듯하고 감동스러워진다. 그리고 한편으론 무럭무럭 커가는게 아쉬워도 진다. 오늘은 그런 날인듯...

자고있는 내 이쁜 아가를 꼭 껴안고 싶지만
깰까봐..... ㅎㅎ 참아야겠다. 낼보자 아가^^



'육아수첩 > 하쮸니의 일상' 카테고리의 다른 글

붕붕이와의 만남  (0) 2014.01.23
'아빠'라는 말의 감동_258_  (0) 2014.01.23
제 옷은 제가 벗겠어요!_♪♬  (0) 2014.01.14
아이들의 의사표현 _250_  (0) 2014.01.14
집에서 타는 엄마표 썰매♥  (2) 2014.01.09
동네 형 만나다.  (5) 2013.12.01
Posted by 차여사 차여사

댓글을 달아 주세요

이유식양이늘면서 변비가 찾아왔다.
응아할때면 울면서 날찾아온다ㅠㅡㅠ
며칠괜찮다가 또 찾아오고 번복되고있다.
얼마나힘들고....
사과도먹이고 푸룬도먹이고 마사지도해주고
열씨미노력중인데.. 하준이 장도 얼른 적응해주어
슝슝 응아할수있었으면...엄마는바래본다.

'육아수첩 > 하쮸니의 이유식' 카테고리의 다른 글

이유식후 찾아온 변비  (2) 2014.01.17
이유식대장!!  (2) 2014.01.08
다아~~먹었다.  (2) 2013.12.01
브로컬리 쇠고기 쌀 미음  (4) 2013.11.28
첫이유식의 세번째시도  (0) 2013.11.19
Posted by 차여사 차여사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새반석 2014.01.20 11:00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ㅎㅎ 하쭈니 위해 기도해 주세요

♥♥♥♥♥






'육아수첩 > 하쮸니의 일상' 카테고리의 다른 글

붕붕이와의 만남  (0) 2014.01.23
'아빠'라는 말의 감동_258_  (0) 2014.01.23
제 옷은 제가 벗겠어요!_♪♬  (0) 2014.01.14
아이들의 의사표현 _250_  (0) 2014.01.14
집에서 타는 엄마표 썰매♥  (2) 2014.01.09
동네 형 만나다.  (5) 2013.12.01
Posted by 차여사 차여사

댓글을 달아 주세요

요즘 의사표현이 정확해진다.
특히 뭔가를 못하게 하면 짜증과함께 울어버린다.
문을 안열어주거나 못놀게하거나 못만지게하면 울음보가 터진다.

반면 잘웃기도한다^^ 엄만 웃는게 참 이뿐데 많이웃어주라 하준아.....^ㅡㅡㅡ^








주일에 교회를가서 바깥문 안열어준다고 울고있는 우리 왕자ㅠㅡㅠ 어찌하면 좋으리오허허.....
자신의 존재를 어딜가나 부각시킨다. 히히..

'육아수첩 > 하쮸니의 일상' 카테고리의 다른 글

'아빠'라는 말의 감동_258_  (0) 2014.01.23
제 옷은 제가 벗겠어요!_♪♬  (0) 2014.01.14
아이들의 의사표현 _250_  (0) 2014.01.14
집에서 타는 엄마표 썰매♥  (2) 2014.01.09
동네 형 만나다.  (5) 2013.12.01
하준이의 세븐스~나들이  (0) 2013.11.29
Posted by 차여사 차여사

댓글을 달아 주세요

눈오면 진짜설매타자!!엄마가끌어주께!! ㅎㅎ

Posted by 차여사 차여사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모나리자 2014.01.12 21:39 Address Modify/Delete Reply

    이야 엄마의 아이디어가 번뜩이는 놀이감이네요
    대단하십니다^^

    • 차여사 2014.01.13 12:15 Address Modify/Delete

      아니예요ㅎㅎ 여긴부산이라 썰매탈일이별로없네요~^^ 올핸눈도아직이네요~

요즘 이유식ㅡ참잘먹는다!!
그덕인지 밤에두한두번깨구 잘자는편이다.
이무슨행복인지~~~~^ㅡㅡ^
여섯일곱번을깨던녀석이였는데ㅠㅡㅠ
고맙다쭈나~ 엄마 넘좋타~~ ㅎㅎ








'육아수첩 > 하쮸니의 이유식' 카테고리의 다른 글

이유식후 찾아온 변비  (2) 2014.01.17
이유식대장!!  (2) 2014.01.08
다아~~먹었다.  (2) 2013.12.01
브로컬리 쇠고기 쌀 미음  (4) 2013.11.28
첫이유식의 세번째시도  (0) 2013.11.19
Posted by 차여사 차여사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새반석 2014.01.20 11:01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어이쿠 잘먹는다!!

일산에 계신 넷째형님댁에 머무르기로 한 우리.
울남편 위 로 누님이 다섯분 계신다ㅎㅎ~
시어머님도 함께 올라가게되었다.
출발~~~

한시쯤출발해서 일곱시반쯤 도착했다.
휴게소 두번 들리고 하준이 잘때 손기사가 열심히밟은 덕에 큰 어려움없이 나름 ??ㅎㅎ 도착했다.
차에서 하준이 달래고 놀아주고 재우고 ㅎㅎ
재미난 자동차놀이~~ ㅎㅎ



일산은 눈천국이였다.
그리고 부산과 공기부터 다르더이다~
으미~추운것~~..



눈이 너무 많이와서 오빠를 빼곤 우리가족은 형님네집과 그 아파트단지만 돌아다녔다.
단지내에서 썰매를 많이타더라는~
형님에게 여섯살 이뿐딸이있다^^ 유빈이라구 ~
유빈이도 썰매를 슝슝~~
담엔 하준이도 태워주기로ㅎㅎ
형님은 둘째임신중이신데도 유빈이 썰매를
아주 잘 태워주셨다. 엄마의 힘인가~~








일산 도착 첫째날은 이렇게 썰매타고~
눈구경실컷하구 유빈이랑 하준이랑 놀다보니
슝 지나가더라 ㅎㅎ





'육아수첩 > 하쮸니의 여행' 카테고리의 다른 글

하준이 서울상경 2  (2) 2013.12.15
하준이 서울 상경1  (0) 2013.12.11
Posted by 차여사 차여사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새반석 2014.01.20 11:02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해맑다



하준대디의 사업차 서울 갈 일이 생겼다.
고민끝에 우리도 합세하기로 했다.
차타는걸 별로 좋아하지않는 준이가 걱정이지만
언제가보겠나싶어 따라나서기로 결정!!
하준대디가 이제 사업에 본격 뛰어들어
앞으로 더더 바쁘지 싶어서 더 가야지싶었다.
쭈나 너두 신나니?! 즐겁게다녀오자!! 출발~


'육아수첩 > 하쮸니의 여행' 카테고리의 다른 글

하준이 서울상경 2  (2) 2013.12.15
하준이 서울 상경1  (0) 2013.12.11
Posted by 차여사 차여사

댓글을 달아 주세요


ㅠㅡㅠ. 부산은 지금 비가오고
내 젖은 또 막히고
내 맘은 우울하고....
이놈의 젖!!!!!!!!!!!! 아~~~ 괴롭다ㅠㅡㅠ
쭈나 홧팅!! 뚫어주련?! 힘내줘~
엄마 아푸ㅠ

'육아수첩 > 하쭈니의 수유' 카테고리의 다른 글

젖몸살 또 찾아오셨어  (5) 2013.12.09
놀고싶은 하준!!!  (0) 2013.11.22
모유수유의 그 험난한 길  (2) 2013.11.19
Posted by 차여사 차여사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수유짱 2013.12.09 21:48 Address Modify/Delete Reply

    힘내세요
    곧 뚫릴겁니다!!

  2. 새반석 2013.12.10 00:41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흑 그분이 오셨구나 ㅜㅜ
    울마누라 힘내서이겨내자^^
    마사지 받으러도 같이가고